장업신문
포커스기업소개
프로페셔널 메이크업 샞고 리딩기업 ‘안느’월 150만개 생산능력 갖춰…동남아 중심 수출 확대
조성미  |  shine@jangup.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5.29  11:12:2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2004년 11월 설립된 (주)안느(대표이사 심재곤)는 프로페셔널 메이크업 색조분야를 중심으로 연구하고 제조해 현재 50여개 업체에 제품을 납품하고 있다. 특히 연구개발 및 설비에 매출대비 10~15% 가량을 투자, 신소재와 아이디어 제형 및 트렌드 연구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연구개발 기업으로 성장
안느는 2007년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로부터 기업부설연구소 인증, ISO 9001:2000 획득, 기술평가 보증기업유형으로 벤처기업(제 20070200997) 지정 등 연구개발 기업으로서의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와 함께 천연생물소재 연구센터 및 소재개발형 벤처기업 간의 산학연 네트워크를 구축해 활발한 학술 및 연구 활동 교류, 관련시험의 활용 및 지원과 연구개발과제에 공동으로 참여하고 있다. 그 결과 2010년에는 특성화 기술 사업에 선정돼 정부의 지원을 받아 하이브리드 기술이 접목된 신소재 개발을 완료하고 특허를 출원했으며 제품화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R&D 연구력 증진을 위해 2010년 초 연구시스템을 체계화했고 매출액 대비 10~15% 정도를 R&D에 꾸준히 투자하고 있다. 소재개발을 활성화하기 위해 공간 확장과 아울러 전문연구팀을 가동, 특화된 신제형 개발이 가능한 시스템을 갖췄다. 또한 인천시 서구의 제2공장에 CGMP를 취득할 계획이다.

월 150만개 생산 능력 갖춰
   
 
프로페셔널 메이크업 색조분야를 중심으로 연구하고 제조하기 위해 특성화된 생산설비 및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며 립류, 파우더류, 네일컬러류, 아이제품류, 베이스 메이크업류 등을 중심으로 프로페셔널 메이크업 제품에 집중하고 있다.

완제품 기준으로 월 150여만개의 생산규모를 갖추고 있으며, 제2공장이 마련되는 내년부터는 체계화된 연구 및 선진화 기술개발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화 제품
- 고광택 립스틱 충진 시스템(High Gloss Molding Plant): 실리콘 러버몰딩 타입 자동 충진 설비를 갖춰 우수한 품질의 고광택 립스틱을 설비당 일일 1만 개 충진할 수 있다.
- 멀티컬러 다색 동시 충진기(Mult Color Filling M/C): 립밤, 스킨커버, 컨실러 등 크림타입 또는 리퀴드 크림타입을 다양한 문양으로 충진할 수 있으며 특히 다색 팔레트류를 전문적으로 생산 가능하다.
- 네일 라인: 전문화된 방폭 설비와 위험물 취급소를 갖추고 4세트 제조 플랜트를 구비, 계절적 수요증대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생산설비를 구축했다. 또한 네일케어에 대한 트렌드 확장에 대비해 새로운 제형과 전문적인 네일 케어 연구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 신개념 파우더 신소재 개발: 2010년 하이브리드 기술이 접목된 신개념의 내추럴 소재를 이용한 파티클 컴퍼짓(Particle Composite)을 개발해 실용화 단계에 있으며, 제조설비 또한 5kg 정도의 다품종 소량생산이 가능한 제조설비로 갖췄다.

이외에도 최근 라스팅 컬러 캡슐피그먼트에 의한 체인지 립컬러, 인오르가닉 레이어 콤플렉스를 활용한 보습형 파우더 제품, 루미너스 타입의 프라이머와 BB크림, 다색문양의 립밤, 컨실러, 탄력 있고 가루날림 없는 쿠션 크림타입의 아이섀도, 마스카라, 아이라이너 등의 제품을 활발하게 개발, 생산하고 있다.

또한 이러한 제형연구는 고객사의 트렌드 니즈가 기반이 돼야하기 때문에 동향분석과 트렌드 연구를 함께 진행하고 있다.

신제형 연구와 함께 기반이 되는 신소재 연구에도 중점을 두고 있다. 최근에는 다층레이어 펄로서 입체컬러로 표현되는 리플렉스 특성을 지닌 콤플렉스를 개발해 적용하기 시작했으며, 피부에 바를 때 녹아 스며드는 온도 감응 센서 왁스파우더를 함유한 제품개발 등 밀착감이 우수한 페이스 파우더와 베이스 메이크업류 연구를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해외 진출
최근 수출업무에도 관심을 기울인 안느는 현재 동남아 지역 대부분의 국가에 수출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해외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다. 향후 해외박람회참가 및 시장조사를 통해 매년 해외시장에서 꾸준한 성장률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www.annecosmetics.com

< 저작권자 © 장업신문(www.jangu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조성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1
코스맥스, 美 화장품 제조사 누월드(NU-WORLD) 인수
2
‘리얼베리어’, 볼빨간사춘기와 콜라보레이션 진행
3
궁중비책 ‘보습 크림’ 면세점에서 인기
4
전국 네일 살롱주 위한 키트 박스
5
이종석 사로잡은 ‘당잠사’ 속 수지 미모 비결은?
6
사회적 브랜드 키뮤와 협업한 그린 홀리데이 에디션 출시
7
코리아나화장품, 창립 29주년 창립기념행사 개최
8
토니모리, ‘루미너스 여신광채 글로우 쿠션’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  대표전화 : 02)2636-5727
등록일자 : 2006년 2월 13일  | 발행일자 : 1994년 10월 20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173
발행인 : 이관치  |  대표이사 : 김중규  |  편집인 : 이상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우
Copyright 2011 장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angup@jangu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