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업신문
뷰티케어네일
여름 패션의 완성은 '발', 페디 관리제품 출시 봇물‘패완발’ 열풍! 풋케어 어디까지 해봤니~?
윤경선  |  koia7@jangup.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19  10:27:4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여름은 지금 발과의 사랑에 빠졌다. 정가 30만원의 한정판 운동화가 인기를 끌면서 중고시장에서 무려 150만원이 넘는 가격에 팔려나가는 진풍경이 펼쳐지고, 해외 유명 브랜드 구찌의 운동화는 조기 품절사태를 겪는 등 고가의 신발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패완발’(패션의 완성은 발) 열풍의 영향으로 페디 관리 제품의 출시도 잇따르고 있다. 발꿈치는 피지선이 없어 다른 신체 부위보다 건조하고 각질이 생기기 쉬운데다 그대로 방치하면 굳은살이 형성되고 피부가 거뭇하게 변하거나 갈라질 우려가 있으므로 관리를 소홀히 해서는 안된다. 특히 냉방중인 실내에 오래 앉아있는 직장인들도 발이 쉽게 건조해지기 때문에 더욱 발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신발 안에 숨겨진 발에 관심을 가져야 할 여름! 발 빠르게 관리를 시작해 자신 있게 드러내놓고 다니자.

▶ 불필요한 노화각질 관리도 손쉽게, 실큰 ‘페디 프로’

스타킹과 양말, 신발 속에 꽁꽁 숨겨있던 발이 노출되는 여름철 매끈한 발 관리가 필수이다. 발에는 온 몸의 장기가 있다는 말에서 알 수 있듯이 발 관리만 잘해도 혈액 순환이 잘 돼 피부가 매끄러워지고 몸의 피로가 풀린다. 그러나 각질층이 생긴 것 자체가 피부 보호 기능이 저하된 상태여서 때 타월로 밀면 오히려 피부를 자극해 손상시키게 된다. 실큰 ‘페디 프로’를 이용해 자극 없이 간편하게 관리 하자.

실큰 페디 프로는 다이아몬드를 함유한 발 각질관리 다이아몬드 헤드가 불필요한 노화각질을 쉽게 제거해준다. 또한 실큰 페디 프로는 한층 슬림하고 그립감 좋은 디자인에 원 버튼으로 on/off 조작이 간편하며, 물기가 있는 상태에서도 사용할 수 있어 샤워 도중 매끈한 발 관리가 가능하다.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 여유가 부족한 바쁜 현대인들에게 각광받고 있다.

또한 실큰 페디 프로는 총 3가지 타입의 헤드가 제공되어 필요에 따라 원하는 헤드를 교체해 사용할 수 있어서 가성 비 면에서도 최고다. 네일 파일 역할을 하는 버퍼(청록색) 헤드, 피니시 역할을 해주는 부드러운 샤이닝(하얀색) 헤드가 내장되어 있어 손쉽게 네일 관리도 가능하다.

▶ 각질제거는 물론 노폐물 제거까지, 네오팜 ‘더마비 바디 스크럽 2종’

바디 스크럽을 사용한 각질 제거는 피부에 풍부한 영양감을 공급해주며 촉촉하고 매끈한 피부로 케어 해준다. 네오팜 ‘더마비 바디 스크럽 2종’을 사용해 최소한의 자극으로 각질을 제거하자.

네오팜의 생활보습 바디 전문 브랜드 '더마비(Derma:B)'의 '더마비 바디 스크럽 2종’은 각질제거와 노폐물을 제거해주는 제품이다. ‘더마비 바디 스크럽 #핑크 판타지’와 ‘더마비 바디 스크럽 #프레쉬 코튼’은 각각 히말라야 산맥과 안데스 산맥에서 만들어진 깨끗하고 미네랄과 영양분이 풍부한 소금을 사용하여 각질 제거는 물론, 각종 노폐물 딥 클렌징 효과로 매끈한 피부를 만드는데 도움을 준다. 특히 각질제거, 클렌징, 보습 및 퍼퓸의 4가지 효과를 한번에 제공하여 집에서도 간편하면서 효과적으로 매끈하고 촉촉한 바디피부를 관리할 수 있다.

▶ 발 끝까지 아름답게 가꾸는, 미보노 ‘발브러쉬’

우리 몸의 끝 부분인 발은 관리를 소홀히 하기 쉬운 뷰티 사각지대이다. 특히 귀찮다는 이유로 관리에 소홀하기 쉽다. 샤워 할 때 마다 간편하게 사용 가능한 미보노 ‘발브러쉬’로 부드럽게 케어 해보자.

생활용품 전문 업체 ‘미보노(MIBONO)’의 발 브러쉬 제품은 허리를 숙이지 않고도 발바닥은 물론 발가락 사이사이를 깨끗하게 씻어낼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 발바닥 굴곡에 맞추어 입체적으로 설계된 인체공학적 디자인은 발 전체에 자극을 주어 마사지 할 수 있으며 깨끗한 세정은 물론 발 각질제거, 피로회복의 효과를 볼 수 있다. 미보노 발 브러쉬만 있다면 더 이상 미끄러운 욕실에서 위험하게 세면대에 발을 올려 세척하거나 허리를 구부려 불편하게 발을 세척하지 않아도 된다.

< 저작권자 © 장업신문(www.jangup.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윤경선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뉴스
1
코스맥스, 美 화장품 제조사 누월드(NU-WORLD) 인수
2
‘리얼베리어’, 볼빨간사춘기와 콜라보레이션 진행
3
궁중비책 ‘보습 크림’ 면세점에서 인기
4
전국 네일 살롱주 위한 키트 박스
5
이종석 사로잡은 ‘당잠사’ 속 수지 미모 비결은?
6
사회적 브랜드 키뮤와 협업한 그린 홀리데이 에디션 출시
7
코리아나화장품, 창립 29주년 창립기념행사 개최
8
토니모리, ‘루미너스 여신광채 글로우 쿠션’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  |  대표전화 : 02)2636-5727
등록일자 : 2006년 2월 13일  | 발행일자 : 1994년 10월 20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173
발행인 : 이관치  |  대표이사 : 김중규  |  편집인 : 이상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우
Copyright 2011 장업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angup@jangup.com